Search

'결혼'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08.03.28 사내커플 냉장고 준다 (2)
  2. 2007.08.28 악몽..
  3. 2007.08.15 술취한 아저씨는 최악이다. (4)

사내커플 냉장고 준다

2. 회사생활 2008.03.28 11:42 Posted by 지누셩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호홋~~
신과장님이 결혼을 한다고 할때도 깜짝놀랐는데...
이전에 사장님이 사내커플이 결혼하면 냉장고를 주신다고 했더니..
처음듣는다며.. 그런말씀없으셨다고 하시더니...

이렇게.. 받으셨군욤...

축하드립니다...
쏘셔야겠네요.. ㅎㅎ
신고

'2. 회사생활'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동양시스템즈 소개 2편  (4) 2008.06.21
TRIZ 교육  (0) 2008.05.24
사내커플 냉장고 준다  (2) 2008.03.28
동양시스템즈 소개 1편  (1) 2008.03.06
슬럼프?  (2) 2008.02.17
동양시스템즈 국민연금관리공단 차세대  (0) 2008.01.10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omewhere.tistory.com BlogIcon somewhere 2008.03.30 15: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뭐 좋은 일 있으신 것 같기도 하고..? ^^
    블로그를 닫은 건, 그동안 올려놓았던 것들을 다시 들여다 보기가 좀 힘든 시기여서 그렇습니다.
    대내외적으로, 물심양면으로, 별로 즐거운 때가 못 되어요. ㅎㅎ
    그래도 말 없이 사는 스타일은 못 되니, 언젠가 또 끄적대는 날이 있겠지요.
    종종 놀러오겠습니다. 그나저나 회사 멋진데요? ㅎㅎㅎ

    • Favicon of http://zinho.tistory.com BlogIcon 지누셩 2008.03.31 10: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지선님이 글을 보지 않으면..
      왠지 하루가 찜찜한데.. 으흠....

      저한테도 좋은날이 와야 할텐데..
      아직은 아닌거 같습니다.
      봄은 아직 멀었나봐요~~ ㅡ0ㅡ//

악몽..

1. 일상생활 2007.08.28 15:47 Posted by 지누셩

어떤 내용인지는 알수없다..
단지.. 굉장히 무서운 꿈을 꾸었고..(아마 요즘 보는 에니메이션의 영향일지도 모르겠다.)
낑낑거리면서 잠에서 깬 기억뿐이다..
마치.. 가위에라도 눌려 잠에서 깨려 발버둥을 친것 같다..

그.. 일어 났을때의 공포감이란..

그럴때면.. 옆에 누군가 있었더라면..
꼭 끌어안고 다시 잠이 들었더라면..
얼마나 좋을까 라는 생각을 하게된다..
이럴때.. 쏠로는 괘롭다..

별일도 아닌 아주 소소한 일상생활에서..

꿈에서 깨고 다시 잠이 들지만..
그.. 찝찝함이란..

신고

'1. 일상생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집을 나갈때가 슬슬 된건가??  (0) 2007.09.17
지난일들을 회상해 보면..  (0) 2007.09.10
악몽..  (0) 2007.08.28
지역 격차  (0) 2007.08.22
좀.. 자중하자.  (0) 2007.08.21
평생을 생각할 고민거리..  (2) 2007.08.20
TAG 결혼, 악몽

댓글을 달아 주세요

술취한 아저씨는 최악이다.

1. 일상생활 2007.08.15 23:20 Posted by 지누셩
밤에 버스를 타고 퇴근을 하다보면..
뭐~ 항상 그런것은 아니지만..
참.. 이상한 사람들이 많은것이 사실이다..

그중에 최악은.. 역시 다른 사람들은 신경을 전혀 쓰지 않고..
큰소리로 통화하는 사람들..
그중에 역시 최고는 술취한 아저씨의 통화..

어제는.. 운이 없게도.. 바로 옆자리에 완전취해서 비틀거리는 아저씨가 앉았는데..
술이 떡이 되서.. 큰소리로 통화를 하는데..
짜증이 막 밀려왔다...

아저씨들은 최악이다..
아줌마도 역시 마찬가지다..
부끄러움을 모른다..

자신이 통화하는 내용을 다른사람이 들을것이라고는 생각하지 않는듯하다..

불륜..

아무리 보아도.. 마눌님과 통화하지 않는듯한 내용..
군대가서 느꼈던 충격이 다시 한번 생각나기도 하고..
그 시절.. 22살이라는 나이임에도 한번도 이성의 손을 잡아본적도 없던 나에게
고참이 들려준 한마디.. 6개월이상 사귀면.. 90%는 갈때까지 가는거라는..
처음엔 설마설마 했는데.. 현실은..그렇지 않았다.

2년전쯤 들었던.. 결혼한 사람의 애인.. 이야기가.. 생각이 나면서..
결혼 5년차 유부남이 들려준 이야기..
결혼한 사람의 50%가 애인이 따로 있다... 라는..
설마설마 했었는데.. 현실은..
정말.. 그런건 아닌가.. 하는.. 또.. 안좋은 생각을 하고 있었다.. ㅡ0ㅡ;
신고

'1. 일상생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좀.. 자중하자.  (0) 2007.08.21
평생을 생각할 고민거리..  (2) 2007.08.20
술취한 아저씨는 최악이다.  (4) 2007.08.15
자살보다..Sex  (1) 2007.08.14
월요일..  (0) 2007.08.13
알아들은건지...  (2) 2007.08.12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omewhere.tistory.com BlogIcon somewhere 2007.08.16 03: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불행하게도 모두 현실.. 제가 아는 퍼센테이지보다 상당히 낮게 잡으셨는데요? ^^;
    설령 그렇다고 해도, 나와, 내 옆의 그 사람만 아니라면 괜찮다고,
    그렇게 생각하고 싶어요.

  2. Favicon of http://rudolph.tistory.com BlogIcon 루돌프 2007.08.17 16: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 -_- 후자는 엄청나군요...

    전자의 경우라면..
    6개월 이상 사귀면 90%가 아니라 99.999% 쯤은 될걸요;;



 

티스토리 툴바